GBSC 커뮤니티HomeCommunityGBSC 매거진

GBSC 모든 소식들을 고객님께 전달해 드립니다.

GBSC 매거진
타이틀1 볼보 플래그십 라인업 두 번째 모델, ‘더 뉴 S90’ 출시 조회수 5,850
타이틀2 더 뉴 S90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새로운 플래그십 세단인 ‘더 뉴 S90’을 공개하고 예약판매에 돌입했다. 더 뉴 S90은 ‘올 뉴 XC90’에 이어 두 번째로 출시되는 플래그십 라인업으로 북유럽 특유의 심플함을 강조한 디자인과  각종 안전 및 편의 장치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1.jpg


 


더 뉴 S90의 앞모습은 ‘토르의 망치’라는 애칭을 가지고 있는 ’T’자형 헤드램프와 새롭게 바뀐 전면 그릴이 가장 눈에 띈다.  올 뉴 XC90과 비슷한 모습이지만 어딘가 다르게 역동성이 강조된 느낌이다. 1960년대 등장했던 ‘P1800’에서 영감을 받은 ‘콘셉트 쿠페’를 모티브로 완성돼 전체적으로 볼보의 새로운 아이코닉 디자인 요소가 조화를 이루고 있다. 


 


 2.jpg


 


옆모습은 차체에 비해 길어 보이는 모습이다. 직선을 강조한 캐릭터 라인을 비롯해 낮게 떨어지는 루프라인은 플래그십 세단이지만 스포티함이 가미된 모양새다. ‘ㄷ’자 형태의 테일램프와 직선이 조화를 이루는 뒷모습은 안정감이 높아 보인다.


 


 3.jpg


 


실내에도 외관과 같이 직선을 강조한 모습이다. 가로로 길게 뻗은 대시보드는 넓어 보이는 공간감을 연출해내고 있다. 실내의 구성은 올 뉴 XC90과 크게 다르지 않아 보인다. 센터페이사 중앙에는 9인치 센터콘솔 디스플레이가 적용됐고, 천연 우드 트림과 나파 가죽 등으로 마감된 인테리어는 편안한 느낌을 전해주는 동시에 고급스러움을 높인 모습이다. 이 밖에 올 뉴 XC90을 통해 처음 선보였던 바워스&윌킨스(Bowers & Wilkins) 사운드 시스템은 한층 업그레이드돼 S90에 적용됐다. 


 


 4.jpg


 


편의장비도 대거 적용됐다. 반자율주행 기술인 ‘파일럿 어시스트 2’를 비롯해 헤드업 디스플레이, 대형동물을 감지하고 교차로에서 추돌 위험을 감지하는 ‘인텔리세이프 시스템’ 등 다양한 최신 기술이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된 점이 특징이다. 또 볼보자동차는 유럽 프리미엄 브랜드 중 유일하게 5년 또는 10만 km 무상 보증 기간을 제공하고, 해당 기간 동안 소모품을 무상 지원해 서비스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5.jpg


 


국내에 출시된 더 뉴 S90에는 디젤 엔진인 D4와 D5 AWD, 가솔린 엔진 T5가 적용됐다. 모두 볼보의 새로운 엔진 계통인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이 적용된 점이 특징이다. D4와 D5 AWD의 경우에는 직렬 4기통 트윈터보 디젤 엔진으로 각각 최고출력 190마력(@4,250), 234마력(@4,000)이고, 최대토크는 각각 40.8kg.m(@1,750~2,500), 48.9kg.m(@1,750~2,250)이다. 또 직렬 4기통 싱글터보 가솔린 엔진이 탑재되는 T5는 최고출력 254마력(@5,500), 최대토크 35.7kg.m(@1,500~4,800)의 성능을 가졌다. 모든 파워트레인에는 8단 자동 기어트로닉 변속기가 맞물린다. 


 


 6.jpg


 


더 뉴 S90의 판매 가격은 D4 모멘텀이 5,990만 원, 인스크립션 6,690만 원이며, D5 AWD는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R-디자인이 각각 6,790만 원, 7,490만 원, 7,340만 원이다. 또 T5는 모멘텀이 6,490만 원, 인스크립션 7,190만 원이다. 


 


7.jpg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더 뉴 S90을 통해 새로워진 볼보자동차를 국내 고객에게 널리 알릴 것”이라며, “뛰어난 상품성과 차별화된 스웨디시 가치를 바탕으로 준대형급 세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겠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출처-라이드매거진

더보기

확인
위로가기